보다 클래식 하게, 튜닝 디자인과 기술의 미학

모든 차의 끝은 결국 순정이다. 그렇지만, 튜닝으로도 순정만큼 아름다운 차를 만들수도 있다. 세계 여러 나라에 다양한 자동차를 튜닝하는 수많은 업체와 사람들이 있지만, 미국만큼 차를 수리하고 튜닝하는 문화가 발전한 나라도 없다. 각자의 차고에서 직접 차를 정비하고 튜닝하면서 자동차에 대한 애착도 생기고, 또한 올드카가 주는 매력을 한껏 살릴 수 있기 때문이다.

그 중에서도 매니아들에게 클래식한 튜닝으로 유명한 회사가 있다. 바로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위치한 Singer Vehicle Design이다. 최근 새로운 버전을 들고 찾아온 Singer Vehicle Design의 모델을 살펴보자.

싱어 비클 디자인은?

Singer Vehicle Design는 포르쉐911을 개조하는 미국회사다. 이 회사를 설립한 사람은 특이하게도 영국 록 밴드 Catherine Wheel 의 전 프론트맨이자 기타리스트로 알려진 Rob Dickinson이다. 그는 2009년 회사를 설립하면서, 저명한 포르쉐 엔지니어 Norbert Singer를 경의를 표하기 위해 회사 이름에 Singer를 넣었다.

이 회사의 모토는 ‘모든 것이 중요하다’다. 여기에는 자동차를 타는 사람, 만드는 사람도 포함된다. 자동차의 어떤 작은 부분도 간과하지 않고 꼼꼼하게 챙겨야 차량의 기능이 향상된다는 그들의 디자인 철학이기도 하다.

Singer Vehicle Design은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엔젤레스가 본사이며, 이 곳에서 그들의 모든 튜닝작업이 진행된다.

싱어 비클 디자인의 이번 모델은?

이 회사의 주요 제품은 여전히 쿠페, 혹은 재창조된 포르쉐 911, 964다. 포르쉐 911이 어떤 차인가? 축구의 전설 디에고 마라도나가 애용했던 차이며, 여러 명사와 스타들이 이 차를 소유한 것을 과시해왔던 그 모델이다.

그렇지만, 이번 모델은 포르쉐 964 카브리올레를 기반으로 했다. 930에서 영감을 받은 스타일과 510마력을 제공하는 자동차로 튜닝했다. Singer Vehicle Design이 기존에는 튜닝을 해도 포르쉐 고유의 스타일을 재창조 하는 경우는 없었다. 그런데, 이번 모델은 바로 그 ‘재창조’의 첫 걸음이다.

이 차는 기본적으로 2월에 출시된 Singer의 911터보 쿠페의 드롭탑 버전이다. 그러나, 완전히 접는 지붕을 갖춘 차이기 때문에, 여전히 새롭다. 이전까지는 Singer-tweaked 911을 머리카락에 바람이 부는 것을 경험하려면 Targa 모델을 선택해야 했지만, 이번 모델의 등장으로 새로운 선택지가 생겼다.

드롭탑 버전의 특징은?

Singer의 재창조된 911 터보 캡은 맞춤형 탄소 섬유 차체와 일상생활을 위해 현대화된 세계적 수준의 복고풍 인테리어를 포함하고 있다. 기존 쿠페와 동일한 외관 업그레이드를 보여주고 있다. 이를 뒷받침하는 것이 6단 수동 변속기를 통해 뒷바퀴에 동력을 보내는 3.8리터 트윈 터보 공랭식 플랫 6이다.

쿠페와 마찬가지로 Singer의 재해석된 카브리올레는 운전자의 선호도에 맞춰 선택할 수 있다. 450마력이 기본이지만, 510마력까지 올릴 수 있습니다 . 두 가지 서스펜션 설정과 더불어 시트도 선택할 수 있다.

Cadiz Red색상으로 도색된 이 자동차는 510마력 엔진과 더 부드러운 “여행 중심” 서스펜션 설정을 자랑한다. 또한 카본 세라믹 브레이크, 조절 가능한 스포츠 시트 및 목재 인테리어 포인트가 있다.

에디터 한마디

Singer Vehicle Design의 자동차들을 보면 클래식한 느낌이 들면서도 요즘 차에서 느끼기 어려운 유니크함이 서려있다. 그래서 다들 포르쉐에 찬사를 보내는게 아닐까 싶다. 만약, 여러분이 재력이 충분하다면 이런 차 구매는 어떻게 생각하는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2
+1
0
+1
0
+1
3
+1
2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