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V의 열기 틈새로 픽업트럭에 대한 수요도 끊이질 않고 있다. 실용성도 실용성이지만 픽업트럭만이 갖는 특유의 차체 비율이 미적 감각을 자극하기 때문이다. 최근 벤츠를 전문적으로 튜닝하는 브랜드 브라부스는 메르세데스-AMG G 63을 픽업트럭으로 개조한 P900 로켓 에디션을 출시했다. 시장의 반응은 역시나 뜨겁다.

완전히 새로운 아이덴티티

브라부스가 G바겐을 픽업트럭으로 개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하지만 로켓 에디션이라는 헤리티지를 입은 P900은 완전히 새로운 아이덴티티의 슈퍼 픽업트럭이다. 1초 만에 감탄을 자아내게 하는 디자인, 일명 ‘1-second-Wow’를 지향하는 브라부스 만의 우아함을 발산하고 있다.

외관 콘셉트는 로켓 에디션의 시그니처와도 같은 블랙 카본 패널을 곳곳에 둘러 브라부스 룩을 완성했다. 다이아몬드 패턴의 프런트 에이프런과 카본으로 제작된 프런트 스포일러, 붉은색의 사이드 플랩, 그리고 더욱 확장되는 오버휀더는 P900 로켓 에디션만의 특징이다. 카본으로 마감된 사이드 플랩과 디퓨저는 후면에도 동일하게 적용됐다.

무엇보다 후드에는 브라부스의 V8 엔진을 유리를 통해 노출시킨 파워뷰 디자인이 최초로 적용됐다. 측면 비율은 지상고가 상대적으로 높지 않은 탓에 보다 길게 느껴진다. 박스형 디자인에 균형 잡힌 비율이다. G바겐 픽업트럭 실루엣이 생소하나, 어색함이 없을 정도로 자연스럽게 디자인을 녹여냈다.

실내로 들어오면 럭셔리한 투톤 가죽이 눈에 띈다. 블랙과 ‘로켓 레드’로 이루어진 인테리어는 조개 다이아몬드 퀼팅 패턴으로 더욱 고급스럽다. 또한 페달과 스티어링 휠, 통풍구, 도어 손잡이, 그리고 각종 스위치 등 알루미늄 요소와 결합한 붉은색 포인트가 브라부스의 정체성을 잘 보여준다.

로켓을 발사할 시간

P900 로켓 에디션의 핵심은 특별히 개발된 터보차저를 포함해 BRABUS Rocket 900 4.5리터 V8 바이터보 엔진이다. 662kW/900마력의 최고 출력과 1,250Nm의 최대 토크를 발휘하며 이 강력한 힘은 9단 자동 변속기를 통해 4바퀴로 전달된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h까지는 단 3.7초 만에 주파하는데, 2.9톤에 달하는 차량 무게와 공기역학적으로 매우 불리한 디자인임을 감안했을 때 이는 매우 놀라운 수치라고 볼 수 있다.

최고 속도는 280km/h에서 전자적으로 제한된다. 또한 풀 카본 테일 파이프 트림과 능동적으로 제어되는 플랩 및 브라부스의 스테인리스 스틸 고성능 배기 시스템은 배기 배압을 줄여 동력 손실을 방지한다. 나아가 액티브 사운드 매니지먼트를 통해 운전자 기호에 따라 사운드를 컨트롤하며 배기음을 즐길 수 있다.

P900 로켓 에디션에는 24인치 브라부스 모노 블록 Z 시리즈의 ‘플래티넘 에디션’ 단조 휠이 장착되었으며 경량화 및 특수한 디자인으로 공기역학적 효율성을 보완했다. 또한 브라부스 RideControl 알루미늄 서스펜션 모듈을 사용할 경우 지상고를 최대 45밀리미터까지 낮출 수 있기 때문에 드라이빙 퍼포먼스까지 향상시킬 수 있다.

에디터 한마디

지난 2013년, 벤츠에서 G 클래스 6×6을 선보였을 때에도 브라부스는 이를 가지고 브라부스만의 6×6으로 재해석한 적이 있다. 비주얼이 가히 충격적이면서 인기가 높았던 만큼 이후에도 꾸준히 지바겐을 픽업으로 컨버전하며 틈새 수요를 공략해 왔다. 브라부스는 이번 P900 로켓 에디션은 지금까지와는 다른 픽업트럭임을 자부한다. 더군다나 브라부스 로켓 에디션의 폭발적인 성능은 두말할 것도 없다. G바겐 스포츠, P900의 시승기가 기다려진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1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