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무더위와 장마가 번갈아 가며 불쾌지수를 높이고 있다. 이런 시기 일수록 차량에 탑승하면 가장 먼저 하는 일이 바로 에어컨 버튼을 누르는 것이다.

잠깐 동안 미지근한 바람이 나오기도 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차량 내부는 쾌적한 상태가 된다.

하지만 간혹 차량 내부는 시원한데, 이상한 냄새가 에어컨 바람과 함께 흘러나와 불쾌한 상황을 연출하기도 한다.

과연 어떤 이유로 이러한 문제가 발생하게 되는 것인지 함께 알아보도록 하자.


에어컨 악취에 대해 짚고 넘어가기 전에 간단하게 차량 에어컨의 원리를 숙지할 필요가 있다. 차량 에어컨은 찬 공기를 만드는 장치가 아닌 ‘더운 공기를 제거하는 장치’다.

차량 내부의 냉매가스가 파이프를 순환하고 있을 때 압축기(컴프레서)와 응축기(콘덴서)를 거치면서 고온 고압 액체가 된다.

이 고온 고압, 액체 상태의 냉매는 여러 이물질 및 수분이 포함되어있어 리시버 드라이어를 통해 이물질을 제거하게 된다.

이후 깨끗해진 액체 상태의 냉매는 팽창밸브를 지나면서 빠르게 팽창하게 된다. 팽창된 냉매는 증발기(에바포레이터)의 방열판에서 차량 내부로 들어가는 바람의 습기를 빨아들이고, 냉각되어 차갑고 건조한 바람이 된다.

이후 차가워진 바람은 블로워 모터와 에어필터를 거쳐 차량 내부로 유입되게 된다.

악취 원인 1 : 증발기 세균오염

증발기

냉매를 차갑게 해주는 증발기 주변에 세균과 곰팡이가 번식을 하는 경우 악취가 날 수 있다.

앞서 언급된 에어컨의 원리를 보면, 증발기를 통해 냉각되는 도중 온도차로 인해 물이 생기게 된다.

이 수분이 마르지 않은 상태로 차량을 방치하게 되면 각종 곰팡이와 세균들이 증식하게 되고 소위 말하는 ‘지린내, 걸레 썩은 냄새, 오랫동안 신고 벗은 양말 냄새’등이 발생하게 된다.

이 경우 청소업체에 의뢰하여 증발기를 청소하거나 차량 시동을 끄기 전 에어컨 버튼 (A/C)를 끈 상태에서 바람만 나오도록 조치를 취하자. 특히 후자의 경우 약 2~3분간 강한 바람이 유입되도록 해 놓는다면, 물기가 빠르게 마른다는 점 숙지하자.

이와 같이 증발기에 대한 적절한 조치를 취하게 되면 곰팡이와 세균 증식에 따른 악취를 예방할 수 있고, 에어컨 필터를 불필요하게 자주 바꿀 필요 또한 사라지게 된다.

그리고 간혹 증발기 크리너(에바크리너)를 사용하여 직접 청소를 하는 경우가 있는데, 청소 후 송풍 기능을 이용하여 말리는 행동을 하지 않는다면 에바크리너 특유의 끈적함 때문에 내외기 전환 모터가 망가져 수리를 하는 불상사가 발생할 수 있다.

악취 원인 2 : 발 매트 오염

생각보다 많은 운전자들이 이 발 매트를 소홀히 하는 경향이 있다. 보통 차량 내부 세차를 할 때 발 매트 먼지를 털고 세척하게 된다.

이때 발 매트를 충분히 말리지 않은 상태 그대로 차량 내부에 장착하게 된다면, 곰팡이와 세균이 자랄 최적의 환경을 만들어 얼마 지나지 않아 악취가 나게 된다.

무언가 케케묵은 냄새가 나거나 빨래 물 썩은 냄새가 난다면 가장 먼저 발 매트를 의심해보자. 항상 등잔 밑이 어두운 법이다.

악취 원인 3 : 화학 성분 자동차 방향제

의외의 원인으로 생각할 수도 있다. 인위적으로 만들어진 방향제 입자들이 에어컨 송풍구 근처에 달라붙어 냄새가 배는 경우가 있다.

이 경우 세척하지 않는 한 지워지지 않으며 혹시라도 에어컨 악취가 생겼을 경우 이 방향제 냄새와 합쳐지면서 생 화학전을 방불케 하는 악취를 발생시킬 가능성이 있다.

모든 제품이 이와 같은 문제를 발생시키는 것은 아니지만, 주기적으로 에어컨 송풍구를 닦아줄 필요는 있다.

악취 원인 4 : 에어컨 필터 오염

극단적으로 오염된 필터. 이런 필터라면 호흡기 질병에 노출되기 쉽다

가장 흔한 원인 중 하나다. 에어컨 필터 교체 주기를 놓쳐 세균 및 곰팡이 증식으로 악취가 나는 경우다.

필터마다 다르지만, 평균적으로 6개월 또는 주행거리 1만 km마다 에어컨 필터를 교체하는 것이 좋다. 만약, 에어컨 필터 교체 후에도 악취가 난다면 다른 원인을 찾아보는 것이 좋다.


여름철 75%가 넘어가는 습도와 30도를 넘나드는 뜨거운 온도는 곰팡이와 세균이 자라기에 아주 좋은 환경이다. 이럴 때일수록 폐쇄적인 에어컨 장치와 차량 내부에 더욱 신경을 써야 한다.

온갖 악취와 세균, 곰팡이는 호흡기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매우 높으며, 불쾌감을 주기 때문에 건강을 위해서라도 관심을 가져야 한다.

지금 이 포스트를 읽은 운전자라면 주차장으로 내려가 자신의 애마의 냄새를 맡아보자. 혹시라도 악취가 난다면, 위의 원인을 참고하여 어디 가 문제인지 꼭 확인하자!

안전운전의 요소 중에는 쾌적함 또한 있기에, 에어컨 하나라도 소홀히 하면 안 된다.

자동차 에어컨 악취 원인과 대처법

글/ 다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