팰리세이드, 가격대비 우수한 상품성으로 꾸준한 인기
풍부한 사양으로 패밀리 SUV로 주목
페이스리프트로 다양한 선택지 마련

팰리세이드현대차에서 출시한 SUV다. 국내에선 대형 SUV로 분류된 이 차는, 넉넉한 공간감과 편의 사양으로 출시 이후부터 지금까지 베스트셀링카 순위에 꾸준히 자리한 모델이다. 그중에서도 캘리그래피 트림은 럭셔리를 추구하는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로 소비자들로부터 꾸준히 호평을 받는 모델이다. 과연 이 차의 매력은 어디에서 나오는 것일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팰리세이드 사이즈는 전장 4995mm, 전고 1750mm, 전폭 1975mm, 휠베이스 2900mm다. 큰 SUV 차체를 지니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팰리세이드는 인상적인 주행 감각을 가지고 있다.

먼저 이 차는 V6 3.8ℓ 가솔린 직분사 자연 흡기 엔진을 탑재했다. 이를 기반으로 최고 295마력, 최대 36.2㎏·m의 성능을 발휘한다. 고유가 시대인 점을 고려하면, 시대에 어울리지 않은 크고 오래된 엔진이지만 8단 자동변속기와 합을 이뤄 운전자가 원하는 가볍고 넉넉하게 힘을 뽑아 쓸 수 있다. 참고로 연료 효율은 복합 기준 9.0㎞/ℓ다.

[글] 이안 에디터

4가지로 구성된 트림 중에서도 캘리그래피는 전용 내·외장 디자인과 편의 사양 적용으로 한층 더 고급화한 것이다. 클러스터(12.3″ 컬러 LCD), 반펀칭 가죽스티어링휠이 변경 적용되며, 스웨이드 내장재(헤드라이닝/필라), 메탈 리어범퍼스텝, 메탈 페달, 메탈 도어스커프, 1열 도어 스피커 메탈 그릴, 퀼팅 가죽 감싸기(도어트림), 앰비언트 무드램프가 적용된다. 또한 1열 릴렉션 컴포트 시트와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 디지털 센터 미러, 앰비언트 무드램프, 2열 윙타입 헤드레스트 등 신규 편의 사양이 기본으로 적용됐다.

이 외에도 선택 사양으로 고속도로 주행 보조 2(HDA 2)와 디지털 키2 터치, 전동식 스티어링 휠, 2열 통풍시트, 후방 주차 충돌 방지 보조(PCA-R), 1열 릴렉션 컴포트 시트, 3열 열선시트 등이 제시된다.

더 뉴 팰리세이드는 이전 모델 대비 남성적인 느낌이 더 강해졌다. 기존 팰리세이드에서 방향지시등이 그릴과 분리되어 있었다면, 현재는 방향지시등이 그릴에 포함되어 있다. 두꺼워진 그릴 위쪽 테두리, 넓어진 그릴 아래쪽 공기 흡입구는 차가 전반적으로 넓어 보이게 하는 효과를 준다. 아울러 그릴에 가까이 붙어있던 주간 주행등이, 더 뉴 펠리세이드 에서는 바깥쪽으로 빠졌다. 기존 모델과 큰 차이가 없는 측면을 지나 후면부로 넘어오면 후진등이 사각형 형태로 가운데 부분에 자리하고 있다. 머플러는 직사각형 형태로 하던 범퍼에 적용되었다.

현대차는 현행 펠리세이드 출시 당시, 전 트림에 인기 사양을 기본 적용해 상품성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실내에는 12.3인치 디스플레이와 발광다이오드(LED) 헤드 램프와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2열 도어 글라스 이중 접합 차음 유리가 적용되어 있다.

더 뉴 팰리세이드 캘리그라피 트림(3.8 가솔린, 2WD)의 판매가격은 개별소비세 3.5% 기준 5069만 원이다. 참고로 다른 등그별 트림 가격은 아래와 같다.

<가솔린 3.8>
▲ 익스클루시브 3867만 원
▲ 프레스티지 4431만 원
▲캘리그래피 5069만 원

<디젤 2.2>
▲ 익스클루시브 4014만 원
▲ 프레스티지 4578만 원
▲ 캘리그래피 5216만 원

더 뉴 펠리세이드의 트림 중에서도 캘리그라피는 다양한 첨단, 편의 사양으로 탑승객 모두에게 만족감을 극대화 시켜주는 모델이라봐도 좋을 듯하다. 업계에선 차박과 같은 차량을 이용한 아웃도어 활동의 증가가 영향으로 이 모델의 수요가 앞으로도 늘어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과연 이제는 가성비에서 심리적 만족을 지향하는 ‘가심비’까지 챙기겠다는 현대차의 바람이 계속해서 이어질 수 있을지 앞으로가 기대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2
+1
2
+1
1
+1
1

금주 BEST 인기글

금주 BEST 인기글

[slide-anything id="45455"]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