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에 떨어진 폭우로 인해 많은 차량들이 침수 피해를 입었다. 수도권을 비롯하여 충청, 전라 등 많은 지역에서 불어난 물로 인한 피해를 겪었다. 폭우는 잠시 소강상태를 보이며 물러갔지만, 침수된 차량들과 잔해들이 고스란히 드러나면서, 걱정만 쌓여간다.
7월 자동차 판매량이 나왔다. 계속되는 반도체 공급난과 경기 침체, 원자재 가격 상승 등으로 판매량이 감소했다고 한다. 하지만 판매량 순위에선 모두의 예상대로 '두 차량'이 TOP3에 들었다고 한다. 과연 어떤 차였을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전국에 폭우가 이어지는 가운데, 실시간으로 날씨 관련 속보가 이어지며 모두가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출퇴근길, 등하원길, 병문안길 등 다양한 시민들의 일상이 폭우로 인해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한 커뮤니티에는
지난달 25일, 스포티지 LPG 모델이 출시되었다. 그런데 한 달도 채 안된 최근에, 이 차의 인기가 심상치 않다. 이 상황은 경쟁 모델인 르노 QM6 LPG도 놀랄 정도라고 한다. 과연 무슨 일일까? 지금부터 함께 살펴보자
운전면허를 따면 가장 먼저 장거리 여행을 꿈꾸게 된다. 그렇다면, 장거리 여행의 필수 관문 고속도로가 기다리고 있다. 고속도로로 어찌어찌 진입을 하고, 톨게이트 지나면서 하이패스가 찍혔네 안찍혔네 다투다 보면
대중교통을 이용하다 보면, 다양한 사람들과 만날 수 있다. 노약자, 임산부, 장애인, 어린이 등 남녀노소를 불문한 여러 사람들을 위한 시설이 갖춰져 있다. 이들을 모두 통칭하여 ‘교통약자’라는 용어로 부른다.
지난 8일부터 폭우가 수도권 전체를 강타했다. 손보협에 따르면 피해 차량만 약 8000여대 가까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때문에 보상 관련 문의 중에서도 ‘전손처리' 관련 문의 비중이 높다고 한다. 그런데 전손처리가 무슨 말일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쌍용의 SUV 토레스는 사전 계약에서만 2만 5천대를 가볍게 넘기며, 한 달이 조금 넘어간 지금까지도 쌍용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쌍용에 부활의 키를 쥔 토레스, 과연 어떤 매력을 가지고 있을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수도권을 포함한 중부지방에 내린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졌다. 주행, 고립, 주차로 폭우에 노출된 차량을 방치하게 되면 하체 부식은 물론 잦은 고장을 피할 수 없다.그렇다면 관리 방법은 무엇이 있을까? 지금부터 함께 살펴보자.
여름은 장마철이라 폭우가 올 것을 미리 예상하고, 출근길 일찍 집을 나섰다. 자가용은 주차장에 잘 모셔두고, 시내버스를 이용한다. 탄 것 까지는 좋았는데, 회사에 접근할수록 길이 막히기 시작하더니, 저 앞쪽에 도로에 물이 차고 있다.
102년만의 기록적인 폭우로 인해 수도권일대에서 차량 침수피해가 늘어나고 있다. 매년 오는 비라지만, 유독 올해에 더 와 닿은 이유는 아무래도 직접 피해를 입은 차들이 많아서일 듯하다. 출퇴근중에, 주차장에서, 운전 중에 갑작스럽게 폭우로 인한 침수 피해를
BMW M340i는 3시리즈 최초로 선보이는 M 퍼포먼스 모델이다. 국내 경쟁 모델로는 제네시스 G70이 있다. M340i는 강력한 주행 성능으로 한층 더 즐거운 드라이빙 경험을 제공한다. 그렇다면 BMW 340i는 어떤 차 일까? 지금부터 함께 살펴보자.
최근 국내 자동차 시장은 하이브리드차와 전기차가 대세다. 그런 와중에 현대 기아차의 올해 친환경차 판매량이 나왔다. 원자재값 상승, 반도체 수급 지연 등 여러 악재에도 불구하고 주목할만 한 성과가 있다고 한다. 과연 어떤 것 일까? 지금부터 함께 살펴보자.
수도권에 연이은 폭우로 인해 다들 아침마다 출퇴근이 어렵다. 그나마 방학 시즌이기에 아이들이 학교에 가지는 않지만, 학원 등하원에도 신경 쓸 것이 많아진다. 아침마다 지하철, 시내버스, 자가용 등 다양한 교통수단이 폭우로 인해 애를 먹고 있다.
수도권 집중 폭우로 인해 침수차가 늘어나고 있다. 일반 자동차 뿐 아니라 트럭, 시내버스까지 침수되어 긴급하게 대피하는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대중교통이나 자가용 이용시, 침수된 차에서 빠져나오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자.
깊은 밤, 주차장에 도착했는데 저 멀리서 빨간 불빛이 하나 보인다. 대충보니 차에서 나오는 불빛인것 같고, 희안하게 하나만 켜져 있으니 뭔가 고장났나? 생각이 들어서 가까이 가본다. 그러나, 차 안에는 아무도 없고…… 한쪽 불빛은 계속 켜져 있는데……
하이브리드 차량들이 올해 상반기 국내 판매 순위 1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신차를 구매하려면 대기기간만 최대 18개월 걸린다.업계는 하이브리드차의 판매 증가세는 한동안 이어질 것으로 보고 있다.연비가 좋다는 하이브리드차, 순위로 함께 살펴보자.
고속도로를 주행하다 보면, 갓길 바로 옆에 비어있는 차선을 간혹 볼 수 있다. 빠져나가려고 했는데, 써있는 말은 “소형차 전용도로”다. ‘소형차? 경차 말하는건가? 그럼 세단이나 중형차는 못다니는거야?’
운전자 시야를 방해하는 사각지대는 교통안전을 위협하는 요소다. 각 지대는 자동차 구조와 사람의 시야 한계상 생길 수 밖에 없다. 그러면 자동차에서 사각지대는 얼마나 있을까? 그리고 사각지대를 해결할 방법은 없는 것일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최근 도로교통법 개정안 시행으로 꼭 알아둬야 할 정보가 많아졌다. 제대로 알지 못하고 넘어가면 과태료 부과 대상이 될 수 있다고 한다. 실제로 도로에는 우리가 그동안 모르고 넘아간 상황이 많다는데...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