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니로가 '2023 유럽 올해의 차' 최종 후보에 올랐다. 니로를 통해 기아는 작년에 이어 또 이 상을 수상할 수 있을까? 가능할지 후보부터 살펴보자.
테슬라 기가팩토리 국내 유치와 관련해, 일론 머스크의 발언이 국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대체 그는 무슨 말을 했을까? 지금부터 함께 살펴보자.
S60은 볼보가 출시한 스포츠 중형 세단이다. 볼보가 적극적인 운전의 재미를 찾는 뉴 제네레이션 공략을 위해 내놓은 전략 모델이다. 과연 부분 변경 모델은 어떤 특징을 가지고 있을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포르쉐가 자사의 아이코닉 모델인 911 기반의 오프로더, 911 다카르를 공개했다. 모델명은 포르쉐가 지난 1984년 파리-다카르랠리에서 종합 우승한 역사에서 영감을 얻었다고 한다. 지금부터 911 다카르는 어떤 차일지 함께 알아보자.
지난 9일, 아우디가 ‘E-트론의 부분 변경 모델을 공개됐다. 놀라운 점은 부분 변경인데 차명도 변경되었다. 차명은 'Q8 e-트론'과 'Q8 e-트론 스포트백'이다. 과연 이것 말고 부분 변경으로 어떤 점이 달라졌을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어라이벌은 영국 현지에서 주목하는 유망 스타트업이다. 과거 소셜미디어(SNS) 링크드인 선정, ‘영국 유망 스타트업 톱 25’에 이름을 올린 바 있다. 최근에는 상용차 양산까지 성공하면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9일, 전세계 볼보 자동차 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던 EX90이 공개되었다. 브랜드 역사상 가장 높은 수준의 표준 안전 기술을 제시할 모델이 될 것이라는 볼보 EX90, 과연 구체적으로 어떤 매력을 가지고 있을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지난 9일(현지시간), 볼보가 순수 전기 SUV EX90을 공개했다. 오프라인으로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진행된 이날 행사는 온라인에서도 동시에 중계되었다. 과연 EX90은 어떤 특징을 가지고 있을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한국 소비자들에게는 생소한 브랜드가 있다. 전갈모양이 그려져 있는 앰블럼을 가진 곳으로, 아바스(Abarth)라 부른다. 이 곳에서 소형 모델인 23년식 아바스 595와 695모델을 공개했다. 생각보다 개성넘치는 차인데, 과연 어떤 특징이 있을까?
블레이저 EV는 쉐보레에서 출시 예정인 전기 SUV다. 이 차는 얼티엄 플랫폼을 적용한 첫 전기 SUV다. 이 차는 디자인부터 성능까지 앞서 선보인 쉐보레 모델에서 보지 못한 요소들이 적용됐다고 한다. 과연 이 차는 어떤 차일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지난 27일, 이탈리아 인기 브랜드 알파로메오에서 신형 '줄리아'를 출시했다. 이번 줄리아의 경쟁 모델은 BMW 3시리즈, 벤츠 C-클래스, 제네시스 G70 등으로 알려졌다. 그렇다면 이번 줄리아는 어떤 특징이 있을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최근 경유가격이 급등하면서 서민 경제에 적신호가 켜졌다. 주요 원인은 러시아 전쟁이 지목되고 있는데, 시기 상 해결될 기미가 보이지 않으면서 소비자들은 디젤차 대신 다른 대안을 찾고 있는 상황이다. 과연 어떤 선택지가 있을까?
BMW 고성능 브랜드 M이 올해로 창립 50주년을 맞이한 가운데, BMW가 XM을 발표했다. XM은 BMW 역사상 가장 호화로운 대형 SUV 이자 M 브랜드의 첫 번째 전동화 모델이기도 하다. 과연 XM은 어떤 차일지 함께 알아보자.
초소형 전기차는 경차보다 작지만 더 저렴하고 이동수단으로써 갖출건 다 갖춘 '자동차'의 마지노선이다. 여기서 더 작아지면 삼륜차나 이륜차밖에 선택지가 없다. 요즘 해외에서는 초소형 전기차 중 CT-1이라는 차가 주목받고 있다.
최근 자동차 전문지, 모터트렌드가 발표하는 2023년 올해의 SUV에 아이오닉 5가 선정됐다. 모터트렌드는 세계 주요 자동차 전문지 중 하나로, 이번 순위를 결정하기 위해 무려 45개 차종을 평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귀엽게 생긴 외모, 작은 체구와 다르게 오프로드를 거침없이 달리는 SUV가 등장했다. 심지어 오픈카다. 다치아(Dacia)에서 만든 친환경 컨셉카 ‘다치아 매니페스토(Manifesto)’가 그 주인공이다. 매니페스토는 과연 어떤 차일지 함께 알아보자.
파리모터쇼에서 공개된 르노의 차량 하나가 화제를 무오고 있다. 그 차는 바로 ‘시닉 비전’이다.과연 '시닉 비전' 속 르노가 적용했다는 미래를 위한 새로운 디자인은 무엇일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캐딜락이 브랜드 역사상 가장 비싼 울트라 럭셔리 플래그십 전기차를 발표했다. 4억 원을 훌쩍 넘는 ‘셀레스틱(CELESTIQ)’이 그 주인공이다. 럭셔리 전기차의 왕좌를 노리는 셀레스틱은 과연 어떤 차일지 함께 알아보자.
지난 12일(현지시각), 폴스타가 SUV 모델 ‘폴스타 3’를 공개했다. 폴스타 3는 퍼포먼스에 중점을 둔 브랜드 최초의 SUV 모델이다. 과연 이 차는 어떤 특징을 가졌을까? 오늘은 이 차에 대해 주요 항목 별로 살펴보려 한다.
현대차 미국법인이 ‘2022 레벨 랠리’에 싼타크루즈가 출전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에 참가하는 싼타크루즈는 순정 차량에 애프터 마켓 파츠만 추가했다. 오늘은 오프로드 대회 출전으로 또 한번 국내 소비자들을 현혹시킨 싼타크루즈에 대해 알아보려 한다.